이제 나는 > 질문과답변

본문 바로가기


 

이제 나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개나리7 작성일18-07-12 20:34 조회51회 댓글0건

본문

팔베개

 

 

우리가 만난 지

꿈결처럼 세월은 흘러

 

까맣던 우리 머리에

흰 서리 눈꽃으로 내리는데

 

이제 나는 네 영혼의

팔베개가 되고 싶다

 

너의 영혼이 고단할 때면

언제든 편안하게 다가와

 

베고 누워도 좋은

팔베개

 

네가 슬프거나

네가 외로울 때에도

 

말없이 찾아와

폭 안겨도 마냥 좋은

팔베개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

아이디노 | 대표자 : 정낙원 | 전북 전주시 덕진구 조경단로 43-1(금암동) | 사업자등록번호 : 418-05-18104

TEL : 063-241-6235 | FAX : 063-255-6235 | E-mail : dino@eyedino.co.kr

Copyright © eyedino. All rights reserved.